하나님이 세우시는 가정과 교회 > 목회칼럼(박대우목사)

본문 바로가기

목회칼럼(박대우목사)

February 04, 2024 . 아름다운교회 하나님이 세우시는 가정과 교회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아름다운교회
댓글 0건 조회 213회 작성일 24-02-04 10:42

본문

사람은 살아가면서 많은 것들을 세우기 위해 애를 쓰며 살아갑니다. 가정을 세우고, 자녀들을 세우고, 기업을 세우는 노력들이 바로 그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을 세우는 노력으로만 그치지 않습니다. 세워진 것들을 잘 관리하고 잘 유지하는 것 또한 중요한 일입니다. 그런데 살다보면 무엇인가를 세우고, 그것을 유지하는 것이 내 힘으로 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깨닫게 되는 때가 있습니다. 몇해  전 한 가정을  심방하는데  그곳에서 들은 이야기입니다. LA에서 이름만 들으면 아는 회사를 운영하던 자기 사장님이 40대 초반이었는데 돈을 엄청나게 잘 벌었다고 합니다. 그러다 보니 고급 차도 몇 대 가지고  있고, 거의  매일 골프를 치러 다녔습니다. 또 이렇게 잘 나가다 보니 건강을 챙기려고 헬스 클럽을 다니면서 온갖 영양제도 챙겨 먹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런 노력과 수고에도 불구하고 잠을 자다가 갑자기 뇌에 문제가 생겨 세상을 떠났다는 이야기를 제게 해 주었습니다. 그러면서 자기도 교회를 한 동안 잘 안 나갔는데 그걸 보면서 교회도 열심히 나가고 신앙생활도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이 들었답니다. 저는 그 이야기를 듣고 이제부터 이분이 신앙생활을 잘 하시겠구나 생각을 했습니다. 그런데 한주 한주 기다려도 교회에 나오지를 않았습니다. 옆에서 그런 일이 일어나는 것을 보아도 다시 신앙을 회복한다는 것이 그렇게 쉬운 일은 아닌가 봅니다. 

얼마 전부터 새벽예배 후에 기도를 할 때마다 제 머릿 속에 계속해서 맴도는 말씀이 있었습니다. “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세우는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수꾼의 깨어 있음이  헛되도다.” 시편 127편 1절의 말씀이죠. 사람이 많은 것들을 세워보려고 온갖 힘과 열정과 수고를 쏟아부어도 그것이 하나님께서 세워주시는 것이 아니라면 그것은 헛되다는 확신을 주셨습니다. 더 나아가 사람이 세우는  것은 언젠가 무너져 버리고 마는 것이라는 생각을 더하셨습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는 열심히 모아놓은 재산을 지키려고 애를 씁니다. 자녀들을 지켜보려고 안간힘을 쓰죠. 그러나 그것도 하나님께서 지켜주시지 않으면 아무 소용 없는 일이라는 깨달음을 주셨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하나님께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께 매달려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세워주시도록 하나님께 모든 것을 맡겨야 합니다. 우리가 형통할 수 있는 비결이 여기에 있습니다. 

교회는 어떨까요? 우리 아름다운교회가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배경에는 많은 분들의 땀과 수고와 헌신이 있었습니다. 새로운 도약을 하고있는 지금 시점에서 또 많은  분들이  교회를  세워보고자  새로운  각오를  다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한가지 잊지 말아야 하는 것이 있다면 예전에도 그랬고, 지금도 그렇고, 앞으로도  하나님께서  세워주셔야, 하나님께서  지켜주셔야  교회는  든든하게 설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한  교회는  어떤  비바람과  모진  풍파가  다가온다 하여도 끄떡하지 않고 든든히 세워져 하나님의 뜻을 이땅에 지속적으로 실현해 나갈  것입니다. 우리  다함께  하나님께서  가정과  교회를  세워주시도록  기도에 더욱 힘써야겠습니다.


© Areumdawoon Church ALL RIGHT RESERVED. Powered by CROWN MINISTRY